[반려나무 양육 방법]띵동~ 택배 왔어요! 식물을 택배로 받았을 때 관리법


엇이든 집에서 주문해 다음 날이면 받아볼 수 있는 시대에 사는 우리.

그래도 꽃이나 식물은 집 근처 꽃집으로 보러 가야 할 것 같던 때가 엊그제 같았는데, 

이제 식물까지도 온라인상에서 만나볼 수 있게 되었어요.  


©트리플래닛


언제나 두근거리는 택배 타임

화면 속 싱그러운 식물을 실제로 만나고 싶으면서도, 오는 길이 험해 식물이 아프지는 않을까 걱정하셨을 여러분을 위해, 

식물을 택배로 받았을 때의 사후 관리 요령을 알려드릴게요. 


· 받자마자 분갈이는 금물!·

반려나무는 아무리 빨리 배송이 되었다 하더라도 최소 24시간, 꼬박 하룻밤을 상자 안에서 지내다 엄마, 아빠를 만나게 된답니다. 

배송 과정에서는 정상적이지 않은 생육 환경에 노출되기 때문에 많은 스트레스를 받게 돼요.

따라서 처음 일주일 정도는 세심히 관찰하고 보살펴주어야 한답니다.



©트리플래닛

트리플래닛의 반려나무 전용 상자에는 식물이 숨 쉴 수 있는 숨구멍이 뚫려있어요. 

대부분 플라스틱 화분에 심긴 식물을 받으면, 미관상 좋지 않고 또 식물에 좋지 않을까 걱정돼 바로 준비해둔 화분에 옮겨 심으시는 경우가 많은 것 같아요. 

하지만 스트레스 상황에서 분갈이는 식물에게 부담스러워 안 좋은 영향을 끼칠 수 있답니다. 

분갈이는 일주일 정도 미뤄 두시고, 먼저 아래 다섯 가지 스텝을 먼저 밟아 주세요.


· 상자를 뜯은 후 5단계 관리 요령 ·


1. 포장을 조심히 벗겨낸다.

우선 상자에서 식물을 조심히 꺼낸 후, 식물을 상자에서 조심히 꺼내 바로 세워 포장재를 벗겨 주세요. 





©트리플래닛

반려나무는 흙 쏠림 방지를 위해 친환경 포장재로 꼼꼼히 싸여 있어요. 

 
2. 흙의 마름 상태를 확인한다.

손가락으로 흙을 만져보고, 말라 있다면 물을 주시고, 촉촉이 젖어 있다면 그대로 두세요.




©트리플래닛


3. 통풍이 잘되는 곳에서 안정시킨다.

직사광선은 피해 주시고, 통풍이 잘되는 창가 쪽에 식물을 두고 안정시켜 주세요.


©트리플래닛

반그늘에서 요양 중인 코브라 아비스 


4. 비료는 함부로 주지 않는다. 

분갈이와 마찬가지로, 스트레스 상황에서 시비(비료를 주는 일)하는 것은 위험할 수 있으니 삼가주세요.


5. 생기가 돌아오면 비로소 분갈이한다.

일주일 정도 요양 기간을 가진 후, 흙의 마름과 더불어 식물의 생기를 수시로 관찰해 주세요. 

건강이 완전히 회복되었다고 판단되면 비로소 분갈이해줍니다. 



· 반려나무가 휴식을 취할 동안... ·

반려나무가 휴식을 취하는 일주일 가량의 기간 동안, 엄마, 아빠는 무엇을 하면 좋을까요?

바로 우리 아이에 대해 공부하는 거예요. 태어난 곳은 어디인지, 어떤 환경에서 살아왔는지, 물과 햇빛은 얼마나 좋아하는지 등 

식물이 우리 집에서 행복하게 살아가기 위한 조건들을 알아가는 시간이 꼭 필요하답니다.




패키지에 동봉된 Plant Care Tag ©트리플래닛


반려나무 패키지에 동봉된 양육 태그 정보를 꼭 확인하시고,

인터넷에 학명을 검색하시면 우리 아이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들을 만나실 수 있을 거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