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나무 양육 가이드]스스로 물 마시는 화분, 스밈화분 관리법 FAQ

조회수 7073

스밈eco 클리어 ©트리플래닛

2019년 출시 후 식물 곰손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2중 구조 화분 스밈! 스스로 물을 먹는 화분이라 정말 편하지만, 이런 형태의 화분을 처음 접하시는 분이 대다수다 보니 개발한 저희도 예상치 못했던 다양한 문의가 들어오고 있어요. 그래서 오늘은 스밈의 구조부터 물주기, 분갈이, 속화분 관리법, 스밈에 키우기 좋은 추천 수종까지 완벽히 정리해 보았답니다. 


우선 스밈화분 사용법의 A to Z까지 다룬 영상부터 보고 시작할까요


https://youtu.be/vXqC9FvxbVU

▶[트리플래닛]스밈 화분 사용설명서



1. 스밈의 구조


스밈은 어떤 구조인가요?

스밈은 식물을 심는 속화분과, 물을 저장하는 겉화분이 합쳐진 이중구조 화분이에요. 그중 속화분은 유약을 바르지 않고 구운 세라믹으로, 물과 공기가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는 숨구멍이 살아있어요. 마치 옹기처럼요! 이 미세한 숨구멍을 통해 겉화분에 저장된 물이, 속화분 안에 있는 흙 속으로 스며들어요. 


스밈 세라믹 ©트리플래닛 

사이즈와 종류에 따라 조금씩 다르지만 약 5~600mL 의 물을 저장할 수 있는데요, 물을 한 번 채워주면 약 1달간 수분이 공급된답니다. (수종과 계절, 환경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이때 삼투압 작용으로 흙이 건조할 때만 수분을 머금기 때문에, 지나친 수분 공급으로 뿌리가 썩거나 무르는 걸 방지해줍니다.


 스밈 eco는 정말 친환경 소재인가요?

스밈 세라믹에 이어 2020년 10월에 출시된 스밈eco는, 일회용 마스크 자투리 천과 폐플라스틱으로 만든 업사이클링 화분이에요. 


스밈eco 클리어 ©트리플래닛

그중에서도 스밈eco 화이트의 겉화분은 100% 일회용 마스크 자투리 천으로 만들어졌답니다. 그래서 간혹 화분 표면에 검은 점이 찍히기도 하지요. eco 클리어의 경우 30% 버려진 페트병 소재와 70%의 신재로 만들어져 100% 업사이클은 아닙니다.


일회용 마스크 생산 과정에서 버려지는 자투리 원단

내피는 100% 흙 소재이므로 유해물질이 첨가되지 않았어요. 고려청자가 원모습 그대로 출토되는 것처럼, 고온으로 소성된 특성상 오랫동안 썩지 않지만 환경에 유해하진 않답니다. 


사이즈는 어떻게 있나요?

현재까지 세라믹 라인에서 미니(11*11) / 베이직(14*14) / 라지(29.5*32)가 출시되었고, eco 라인에서 베이직(14.5*15) 사이즈가 출시되었어요. 베이직은 책상이나 식탁에 올려두기 적당한 크기랍니다.

내년 봄 경에 eco 라인에서도 미디엄(약 20*20), 라지(약 29.5*32) 사이즈가 출시될 예정이에요! 


스밈 세라믹 베이직과 미니(좌) / 스밈eco 베이직(우) ©트리플래닛


2. 스밈 물주기


외피에 물을 늘 가득 채워놓아도 되나요?

앞선 영상에서 본 것과 같이 겉화분에 물을 주시면 됩니다. 물이 30% 미만으로 남았을 때 가득 채워주시면 되는데, 가끔은 물을 채우면서 화분도 샤워시켜주면 좋아요. 겉화분과 속화분을 분리시켜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어주세요. 병해충과 곰팡이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다만 통풍이 원활하지 못한 실내에서 물이 가득 차 있는 상태를 매일 유지시킨다면 과습이 될 수 있으니, 물이 30%미만으로 소진되었을 때 다시 채워주시기를 권장드립니다. 


겉흙이 말라있어도 괜찮나요?

네. 일반 화분처럼 흙이 직접 물을 먹는 방식이 아니라, 속화분이 물을 흡수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흙 표면이 말라보일 수 있어요. 하지만 반려나무는 물을 잘 먹고 있으니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3. 스밈 분갈이


언제, 어떻게 분갈이하나요?


https://youtu.be/PjbqSqgHXVc

▶[트리플래닛] 스밈화분 분갈이 방법


영상을 먼저 보고, 아래와 같은 방법으로 분갈이합니다. 스밈eco도 분갈이 방식은 같습니다. 



① 상토(흙)을 속화분에 1/3 정도 깔아주세요.(스밈화분 구매 시 상토 2L 증정)

② 기존 화분과 식물을 뿌리가 상하지 않도록 조심스럽게 분리하여 겉흙을 톡톡 털어내 주세요.

③ 속화분에 흙을 조금 깔고, 식물을 옮겨 심은 뒤 나머지 흙을 넣어주세요. 너무 깊거나 얕게 심기지 않도록 흙으로 조절합니다.

④ 겉흙을 다독이며 뿌리와 흙이 어울릴 수 있도록 해주세요. 마사토나 화산석을 깔아주면 흙의 수분 증발 방지에 도움이 됩니다.

⑤ 흙 위로 약 200mL의 물을 부어주시고, 외피에 약 400mL의 물을 충전해주세요. 물은 평균 1달에 1회 충전하면 되지만, 환경에 따라 주기가 짧아질 수 있으니 2~3주에 1회는 들여다보고 물이 없으면 다시 충전해 주세요.



※ 유의 사항

▶ 여느 화분과 달리 스밈에는 배수구멍이 없기 때문에 분갈이 시기를 놓칠 수 있어요. 뿌리가 위쪽으로 올라오거나 새잎을 보이지 않고 키가 자라지 않을 때, 화분보다 식물 지상부가 3배 이상 커졌을 때가 분갈이할 타이밍입니다.

▶ 새로 들인 식물이라면 일주일 정도 환경에 적응시킨 후 분갈이해주세요. 여름과 겨울, 꽃봉오리가 있을 때는 분갈이를 피해 주세요.

▶ 분갈이 후 속화분에 물을 너무 많이(200mL 이상) 주었다면, 겉화분과 분리해 통풍이 잘되는 곳에서 바람을 쐬어주세요. 2~3일 후 흙이 마르면 겉화분과 결합해 물을 충전합니다. 




스밈 세라믹에서 스밈 eco로 갈아타도 되나요?


물론입니다. 스밈eco는 기존 스밈 세라믹보다 1.35배 커지고 담수량이 20% 정도 늘어났어요. eco에 분갈이하시고 기존 화분에는 다른 식물을 심으셔도 좋습니다. 




4. 스밈 관리하기


속화분이 변색되었어요!

스밈 속화분은 물의 투과를 위해 유약 처리를 하지 않은 100% 토분이에요. 따라서 흙이 배어드는 데 따른 변색은 물이 잘 투과되고 있다는 뜻으로 스밈화분에서 볼 수 있는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속화분의 변색 


곰팡이가 피었어요!

공기 순환과 통풍이 잘 되지 않는 환경에서 곰팡이가 필 수 있어요. 곰팡이가 보인다면, 흙 위에 마사토를 깔아둔 경우 제거해주시고 통풍이 잘되는 공간으로 반려나무를 옮겨 주세요. 거두었던 마사토는 흐르는 물에 씻어 곰팡이가 사라진 후 재사용하셔도 무방합니다. 



사실 곰팡이와 같은 흙 위의 균류는 식물에 해가 되지는 않지만, 미관상 좋지 않아 제거하길 원하신다면 곰팡이가 피어난 윗부분을 살짝 걷어내고, 흙이 빈 부분만 새 흙으로 채워주시면 됩니다. 곰팡이 번식이 심한 경우에는 물 500mL 에 과산화수소 70mL 정도를 섞어 뿌려주시면 박멸할 수 있는데, 너무 자주 뿌리면 흙 속의 다른 유익균까지 모조리 죽일 수 있으니 유의해 주세요. 




5. 스밈 추천 수종


왼쪽부터 테이블야자, 몬스테라, 홍콩야자

테이블야자, 몬스테라, 홍콩야자, 커피나무처럼 잎이 넓거나 많아서 수분이 많이 필요한 관엽식물이 스밈과 가장 잘 맞는답니다. 또 율마나 문그로우와 같이 물을 자주 주어야 해서 키우기 까다롭다 여겨지는 식물도 스밈에서는 순한 양처럼 잘 자란답니다! 

율마(좌) / 문그로우(우)

반면 선인장, 다육식물처럼 물을 적게 먹고 흡수하기까지 기간이 긴 식물은 과습되기 쉬우니, 스밈보다는 일반 화분이 좋을 거예요!